오늘방문 : 7,945

전체방문 : 65,697,279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나의 마라톤이야기
작성자 : 송희수  |  날짜 : 19.08.06 10:44  |  조회 : 314  |  다운 : 0


이완섭 19.08.29 01:06

그 좋아하신던 축구로 부상이 조금 빨리 왔을 뿐 언젠가는 축구는 부상을 입지 않는 분은 별로 없다고 합니다.
사실 제 주변에는 축구 선수들이 많이 계십니다. 거의 부상 병동입니다.
운동에 대한 열정과 불굴의 정신으로 무릎 부상을 이겨내고 마라톤에 입문하여 누구나 한 번 이루고자 하는 100회를 무난히 통과하고 이제 200회를 향해 끊이 없이 도전하시는 님을 보노라면 제 자신도 도전 됩니다.
이제 마라톤을 새로 시작한다면 마음으로 돌아가 부상 없이 100세까지 즐거운 달림이의 인생 함께 가보십시다
송희수님 힘!!!

송희수 19.08.08 18:10

이경하님, 이춘길님
용클의 어려운 중책을 맡아서 항상 봉사를 많이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옛날 20회때 이야기인데 좀 쑥스럽기도 하지만
열정을 다시 살려봐야 하는데... 저도 좀 아쉽습니다,
이번주 일욜은 대공원혹서기대회 참가로 용클훈련은 쉬겠습니다.
용클 힘!!!!!!!!!!!!!

이춘길 19.08.08 17:27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저는 거울에 비춰진 혐오스러운 내모습때문에
달리기를 시작하고 어찌어찌해서 십 오륙년이 흘렀습니다.
그립습니다.
가슴 설레고 흥분되던 그시절이...

이경하 19.08.06 12:41

그전에 읽었을때도 감동이였는데
다시 읽어봐도 또 감동이네요

부상없이 살살 슬슬 즐기시길~~힘!

송희수 19.08.06 10:48

문뜩 서랍을 정리하다가
오래된 USB가 발견되어 내용을 보니
옛날 마라톤 이야기가 남아 있어서 사라지기 전에
용클홈피에 무단으로 전제합니다.
양해해 주실것으로 믿으며.............

리스트

제목 내용 글쓴이


전체 : 1445 , 현재 : 1/73 (page)

1445 감사인사드립니다.godben2019.10.0289
현재글입니다. 나의 마라톤이야기〔5〕송희수2019.08.06315
1443 강원도 고성에서 부산까지 770km 해파〔8〕임양래2019.05.10562
1442 윤흥일 전훈련본부장님 장모상〔14〕안정환2018.10.24817
1441 호프데이 후기〔2〕총무부2018.07.081054
1440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김민기2018.06.06769
1439 저희 장모상에 도와주셔서 감사드립니다김영승2018.02.061225
1438 동아마라톤 이벤트 공지훈련부2018.01.031120
1437 [눈꽃 산행 공지]이종성2018.01.02936
1436 감사드립니다~♡최계희2017.12.16924
1435 2018년 회원 가입광다리2017.12.05972
1434 감사의말씀백두대간2017.11.30702
1433 제주도 해안가 도보 여행....〔2〕박준식2017.10.191072
1432 추석연휴 고향길 잘 다녀오십시요.〔1〕주용운2017.09.27773
1431 KT&G(담배인삼공사) 지인분 소개 부탁드두암골박자로2017.09.14719
1430 감사합니다〔1〕우영호2017.09.08811
1429 인사말씀올립니다.박종대2017.05.171019
1428 감사인사드립니다.godben2017.04.191141
1427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박문수2017.03.101127
1426 감사인사드립니다.정광자2016.12.131301

1 [2][3][4][5][6][7][8][9][10]  다음 10개▷   ... [73]